top of page
선교-포덕교화-블로그1.jpg
선교-포덕교화-블로그1-1.jpg
  • 작성자 사진선교신앙

[선교 정월대보름] 진향재 상원제천 / 환기9214년 선기51년 광명교화 / 2017.음1.15

한민족 고유종교 선교(仙敎) / 선교의례 / 정월 대보름 진향재(眞嚮齋) 상원제천(上元祭天)







환기9214년 정월 대보름, 선교 진향재 상원제천

仙敎眞嚮齋上元祭天

桓國開天9214年 神市開天5914年 蘇塗開天4350年 仙敎開天30年 在世理化


 


민족종교 선교, 환기9214년 정월대보름 선교의례 “진향재” 봉행


/ 환기9214년 단기4350년 선기51년 선교창교27년, 한민족 고유종교 선교(仙敎), 정유년 정월대보름 맞아 진향재(眞嚮齋) 상원(上元) 제천의식(祭天儀式) 봉행.

/ 선교에서 대보름 제사를 진향재(眞嚮齋)라 하는데, 동지(冬至)에 정음(正陰)을 뚫고 솟아오르기 시작한 양정(陽精) 이 새해 첫 보름(음력1.15)을 맞아 순양(純陽) 의 자리에 들기 때문. 진향재는 유무생 만물의 본질이 천진(天眞) 한 날, 즉 꾸밈없이 순진(純眞) 하고 자연그대로 참된 날, 정성을 지극히 하여 하늘에 제사를 올린다는 뜻. 하늘의 은혜가 이 땅에 내리시어 보우하여 주시기를 간청하면서 하늘을 섬기는 재계의식(齋戒儀式) “향재(嚮齋)” 를 지낸다.


※ 본 콘텐츠는 재단법인 선교 저작권과 관련합니다. 무단전재 및 복사편집을 금합니다.  



[선교중앙종무원] 새해 들어 처음 맞이하는 보름, 대보름은 농사의 시작일이라 하여 “큰 명절” 로 여겼다. 대부분 대보름날 자정을 전후로 마을의 평안을 비는 동제(洞祭), “마을제사” 를 지낸다.  


선교에서 대보름 제사를 진향재(眞嚮齋)라 하는데, 동지(冬至)에 정음(正陰)을 뚫고 솟아오르기 시작한 양정(陽精) 이 새해 첫 보름(음력1.15)을 맞아 순양(純陽) 의 자리에 들기 때문이다. 순양의 자리에 든다는 것은 비로소 비어있던 곳을 채우기 시작한다는 것인데, 진(眞) 이라는 것이 빈 밥그릇을 가득채운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으니 보름에 정성껏 밥을 지어 밥구덕에 올리는 풍습도 이에 관련되었다 하겠다.


진(眞) 은 참. 진짜. 있는 그대로. 자연. 도. 묘리. 천성. 본질을 의미하는데 이에서 진실(眞實). 천진(天眞). 진리(眞理) 등의 말들이 생겨났다. 사물의 참모습. 본체(本體)가 바로 진(眞) 이다. 이러하니 진향재는 유무생 만물의 본질이 천진(天眞) 한 날, 즉 꾸밈없이 순진(純眞) 하고 자연그대로 참된 날, 정성을 지극히 하여 하늘에 제사를 올린다는 뜻이 된다. 하늘의 은혜가 이 땅에 내리시어 보우하여 주시기를 간청하면서 하늘을 섬기는 재계의식(齋戒儀式) “향재(嚮齋)” 를 지내는 것이다.


진향재를 지내기 위해 마을에서 선출된 제주(祭主)는 삼칠일 동안 대소사(大小事) 일체 관여하지 않고 재계기간에 든다. 진향재 삼일전 일체의 부정이 없는 집에서 왼새끼줄를 꼬아 성주시렁에 얹어놓고 달집을 세울 터를 점지 받는다. 선교(仙敎)는 정월대보름 진향재 봉행에 앞서 감제(甘祭)를 지내는데, 달집을 세울 터를 점지 받은 후 올리는 제사이다. 감제는 쌀로 빚은 술을 올리고 말린 쑥을 태워서 부정을 소멸하는 정화의식이다.


감제를 지내고 나면 마을 공동샘에서 샘굿(井華水齋)을 치고 당산제를 지낸 후에, 밥과 제수의 일부를 구덕에 묻고 길굿과 마을입구 선수돌이를 한 후에 달집태우기 본 행사를 거행한다. 지역에 따라 다서 차이가 있으나 동제를 지내고 나서 ‘밥무덤’ 또는 ‘밥구덕’ 이라고 불리는 곳에도 제사를 지낸다. 제사에 올린 밥을 구덩이에 묻거나 밥을 집어넣고 덮개돌로 눌러 두어 ‘밥돌’ 이라 부르기도 하였다. 밥구덕, 밥무덤의 위치는 마을의 당산나무 아래나 마을에서 정갈한 곳이라 여겨지는 곳, 마을의 동서남북의 끝에 등 적당한 자리에 있다. 옛날에는 밥을 땅에 바로 묻는 일이 많았으나 보다 신성시하여 구조물을 제단처럼 만들어 밥을 올리기도 하였다.


정월대보름에 행하는 이러한 일련의 풍습들은 모두 “眞” 과 관련한다. 眞은 빈 그릇에 양기가 충만한 낱알 즉 쌀로 지은 밥을 가득 담아 올리는 모양인데, 농경사회에서 일 년 농사의 시작점인 대보름에 하늘에 올리는 소원의식이 바로 “진향재(眞嚮齋)” 인 연유가 이에 있다.



※ 선교 교단의 최고의결기관인 선교환인집부회 종헌결의에 따라 선교 창교주 취정원사께서 대각을 이루고 선(仙)의 교(敎)를 세우신 1991년을 선교창교원년(仙敎創敎元年)이라 합니다.

※ 본 콘텐츠는 재단법인 선교 저작권과 관련합니다. 무단전재 및 복사편집을 금합니다.


[작성 : 선교종단보존회] www.seongyo.kr   



 
 
※ 선교 공지

선교 창교주 취정원사께서 창설한 재단법인 선교(仙敎)와 유사선교단체 선교유지재단(구.선불교,불광도원)은 일체무관합니다. 선교(仙敎)에서는 유사선교단체 선교유지재단으로 인한 오인혼동 및 피해발생을 방지하고자 다음과같이 공지합니다. ​ ​


[유사선교 선교유지재단(구.선불교) 만월도전’의 선교창교 왜곡사건 관련]

1. 구.선불교 만월도전(불광도원,국조전,전국도원,선교유지재단,홍익공동체,홍익마을,suntao)이 2016년 임의로 선교로 개칭한 후, 1994년 자신이 선교를 창교했다고 허위홍보하는 바, 대중의 오인혼동이 없어야 할것입니다.

2. 만월도전은 “선교”라는 숭고한 명칭을 캬바레 나이트클럽 안마시술소 동물인공거세업 등으로 상표출원하여 선교인에게 심각한 모욕감을 준 바, 선교 교단에서는 이러한 유사선교 만월도전을 종교인으로 인정하지 않습니다.

3. [단월드선불교피해자연대] 단월드(선교)피해자가족,소송하는사람들전국연합(단피연) 및 [신동아 2010.1.5] 의혹으로 얼룩진 이화세계, [sbs 2010.3.6] 그것이 알고싶다,에 관련된 단체는 만월도전의 구.선불교(Suntao, 불광도원, 2016년 선교유지재단으로 변경한 충북 영동 홍익생활실천종교)입니다.

4. 선교종단“​재단법인 선교”와 유사선교“​선교유지재단”(Suntao,선불교,불광도원)은 일체무관합니다.

5. 유사선교 선교유지재단(Suntao,선불교,불광도원)으로 인한 오인혼동과 피해발생이 없도록 공익을 위해 공지합니다. 숙지하기 바랍니다.


Comments


category
contents
tag
history
sns
  • 유튜브
  • Instagram
  • Twitter
  • Facebook

​환기  9221년 . 선기 58년 . 선교창교  34년 .  2024'

%EC%98%B4%EC%84%A0%EA%B5%90(6)_edited.jp
bottom of page